그동안 연장전, 박빙승부가 많아서 타자들이 지쳤는지 1,2차전은 타격이 침체된 모습을 보였다. 

1차전은 선발 김영규가 피홈런 파티를 하면서 맥없이 졌고, 2차전 선발은 루친스키. 



* 루친스키 8이닝 무실점 9K 


1K. 



2K. 



3K. 



4K. 



5K. 



6K. 



kt전에 5.1이닝 5실점하면서 고전했는데, 이번 홈경기는 모처럼 경기가 잘 풀리니 기분이 좋음. 



7K. 



8K. 



7회 수비때 양의지가 호잉하고 충돌해서 빠지고 8회부터 포수가 김태군으로 바뀜. 

9K. 

선발이 109구로 8회까지 책임지고 내려오니 마무리까지 투수 두명으로 경기 끝. 



* 득점 상황 

1회 박민우 출루-나성범 안타로 선취점. 



불안한 한점차를 유지하며 전형적인 루친스키 선발 경기의 흐름이었는데 6회 김태진이 한점 더 추가. 



요즘 한참 빠따에 불붙은 강진성이 8회 2루타로 한점 더 추가. 



루친스키의 한화전이 중요했던 이유 : 작년 한화전 성적이 3전 3패. 

작년 시즌 두번째 선발 경기가 한화전이었는데, 볼넷 남발하며 2이닝 8실점으로 강판되고 첫 패전을 먹었다. 

다른 팀 상대로는 잘 던지고도 운이 없어서 승을 못챙긴 경우가 많은데, 첫 단추를 잘못 꿰서 그런지 요상하게 

한화만 만나면 유독 맥을 못추는 모습을 보이더니, 올해는 첫 경기에서 완승을 해버림. 



아마 작년에 세번이나 물먹은 한화전이라 엄청나게 준비하고 칼을 갈고 나온듯. 



8회 1사까지 투구수. 

스트라이크와 볼 비율이 예술이다. 



한화전인것만 빼면 작년 크라이 시절을 연상하게 하는 득점지원, 이닝, 투구수. 



9회에 또 낚시질 시작한 마무리때문에 동공지진이 온 루친스키. 



그래도 마무리가 양심적으로 낚시질만 하고 배는 안 뒤집어서 그대로 경기가 끝나고 루친스키는 3승. 

네 경기 등판했는데 패는 없이 벌써 3승이라니 드디어 올해는 크라이에서 벗어나는건가. 



#NC Dino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과천공룡 2020.05.25 16:1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날 공은 타자들도 와...하고 돌아서더라고요.
    근데 한감독이 루친한테 어필한 부분은 영상을 여러번 돌려봐도 이유를 잘 모르겠던데 혹시 아시나요? 해설들도 이렇다할 설명을 안해주니 야알못이라 답답하네요.

    • Favicon of https://icecraft.tistory.com BlogIcon 고양이집사 DreamTime™ 2020.05.25 16:1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투구 전에 로진을 많이 묻혔다고 그걸 지적하는것 같던데, 경기가 잘 안풀리니 일종의 투수 흔들기 신경전을 시도한거라고 봅니다.

    • 꼬꼬미야 2020.05.25 20:40  address  modify / delete

      로진을 손등까지 뭍혀서 손이 하얗게 되니 공을 타자들이 못본다는 어필이었다네요~
      근데; 여태 경기들 쭉 보면 루친스키의 항상 있어온 버릇같았는데 🤔 그걸 태클걸길래 퐝당했어요~
      로진백을 손등에 올려서 퐁퐁 튀기면서 뭍히는 투수들도 있던데.. 별게다 시비거리다 싶었네요 ☹

  2. 과천공룡 2020.05.25 21:2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항. 루친이 항의받고 뭔소리?? 하듯 웃긴 표정 짓던데 현명하게 잘 넘긴거네요ㅎㅎ

    • 꼬꼬미야 2020.05.26 07:41  address  modify / delete

      루친 표정이 "뭔 개소리래"하는 표정이 압권이었지요ㅋㅋ 경기력에 영향받지 않고 마무리 하는걸 보면 역시 에이스구나 😍싶었어용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