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발은 잘 던지고 타격이 터져서 오랜만에 이상적으로 이긴 경기. 



* 루친스키 3승 / 홈 첫승  

일단 스트존 파악한뒤에 존 구석구석으로 찔러넣는 빠른 승부를 주문하는 양의지와 제구쩌는 루친스키의 

조합은 환상적이었다. 



최정도 삼진. 

1회에 요상하게 주자 출루시킨뒤에 1실점한것 외에는 6이닝 동안 무실점. 

7이닝 1실점 3K 88구로 퀄리티스타트 플러스. (7경기 연속 퀄스중) 



루친스키-양의지 배터리가 제일 끝내줬던게 바로 김강민 삼진이었는데 일단 초구는 스트 꽂고 



타자가 생각할 틈을 안주고 2구도 그냥 꽂아버림. 



계속 존에 낮게 깔리는 스트를 던지다가 비슷한 떨공던지니 뱃이 끌려나와서 파울. 



그리고 마무리는 의표를 찌르는 높은공으로 삼진. 

올해 최소한 리그 최고의 포수와 리그 탑급 선발 한명은 확보한것 같다. 



* 오랜만에 터진 타격 

히이익 4점이상 점수차가 나지않으면 안치는 베탄코트가 왠일로 역전 홈런을....



지난주 두산전에 도루하다가 2루수하고 충돌해서 눈에 멍든 상태로 출전한 김태진. 

보기 딱하긴한데 볼때마다 이집트 벽화가 생각나서 난감...;;; 



김강민의 다이빙 수비 실패로 김태진의 짧은 안타에 2루 주자가 홈으로 들어오고 



널널한 중계플레이의 틈을 노린 1루 주자 박민우까지 득점 성공. 



나성범 대신 주장달더니 엄청 빡세게 야구하는 박비글. 



엔씨의 3루 주루 코치는 투명인간인듯....박민우의 경우 3루 풍차는 아예 쳐다보지도 않음. 



지명 타자로 선발 출장한 신인 오영수는 8회에 드디어 프로 첫 안타 신고. 



영수가 타석에 나가기전에 더그아웃에서 계속 타격 지도하던 비글 코치. 



영수가 첫 안타 치고 들어오니 축하해주는 훈훈한 모습. 

비글이는 마냥 까불이같더니 나성범 빠지고나서 급 리더같은 모습을 보여줘서 뭔가 낯설다. ㅋㅋㅋ 



2점차로 추격당한 8회에 2타점 3루타 날리는 김태진. 



김태진 4타점 경기. 

모질과 흐느적이 지배하는 팀 분위기에 독종이 하나 생긴것 같아서 맘에 든다. 



잘맞은 타구가 계속 펜스 앞에서 잡히더니 7회에 2루타 한개 치고 8회에 드디어 홈런때리는 노진혁. 

13년에는 수비툴 하나만 있는 멸치인줄 알았는데 상무에서 거포가 되어 돌아왔음. 시즌8호. 



* 호수비 

도루 시도하다 딱 걸린 고종욱. 

런다운에 취약한 엔씨 내야진의 특성을 꿰고 주자를 역방향으로 한번에 몰아서 쉽게 아웃시킨 손시헌. 



김성욱의 흔한 외플 수비. 

워낙 스타트가 좋고 발이 빨라서 쉽게 잡은것처럼 보이지만 사실 대단한 호수비였다. 



* 게임 스케치 

마지막 타자를 포플로 잡고 경기를 끝낸 양의지. 



7연속 퀄스를 기록한 루친스키에게 따봉날리는 의지. 



사구맞고 절친 이재원에게 매달려서 통증을 견디는 양의지. 

최정하고 사구 공동 1위던데 이제 그만 좀 맞았으면 싶다.;;;;



어린이 팬이 더그아웃 지붕에 떨어뜨린 장난감을 꺼내서 직접 건네준 버틀러. 

팬서비스나 인성은 나무랄데가 없는데 경기중에 주자 나가면 흥분해서 무너지는것만 어떻게 좀....



경기 끝무렵에 더그아웃에서 뭔가 진지한 대화중인 버틀러와 루친스키. 



소고기의 호수비를 보고 물개박수. 



MVP 인터뷰하는 김태진. (5타수 3안타 4타점) 

1초동안 이게 박석민인지 구다주인지 헷갈림..ㅋ 



15일에는 김광현을 상대로 시즌 2호 홈런을 때려낸 김태진. 

좌익에 고정해놓으면 진짜 타격이 터지려나....기대하게 만드네. 

시작부터 버린 경기라 기대는 안했지만 생각보다 내용은 괜찮았다. 



첫 두 경기를 말아먹고도 현재 리그 탑급 스탯을 찍고있는 루친스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과천공룡 2019.05.17 14:3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김태진 이 앙다물고 박민우 뒷통수칠때부터 알아봤습니다.ㅎㅎ 독종 캐릭터 신기하고 반갑네요.

  2. Favicon of https://gimpoman.tistory.com BlogIcon 지후니74 2019.05.18 11:1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나성범 부상 악재에도 NC가 상위권에서 잘 버텨가는 것 같습니다.